제19회 김제지평선축제, 9월 24일 성황리에 피날레

제19회 김제지평선축제, 9월 24일 성황리에 피날레
  • 개막앨범12345.jpg
  • 입석줄다리기2.jpg
  • 떡2.jpg
  • 벼댄스.jpg
  • 초가폭죽.jpg
-글로벌육성축제로의성장가능성돋보여- 지난달20일부터9월24일까지벽골제를비롯한김제시일원에서개최된제19회김제지평선축제가대단원의막을내렸다. 「BeyondKorea,GlobalGimjeHorizonFestival~!」이라는슬로건으로5일간펼쳐진올해축제는5년연속대표축제를잘마무리하고글로벌축제의자생력을갖추기위한시기로5개분야55개프로그램을야심차게준비하여5일간의일정을성황리에마무리할수있게되었다. 9월20일(수)정희운제전위원장의개막선언을시작으로본격적인서막이오른가운데개막기획공연에서는벽골제설화에바탕을둔「새로운지평선을열다!」라는개막기획공연을통해벽골제의기원을만방에알릴수있는계기가되었다는평이다. 9월24일(금)에는「농자(農者)아리랑」이라는폐막주제공연과국악인오정해의국악공연으로대동한마당을연출하여‘국악’이라는전통음악을통해축제의대미를장식하였다. 올해는특히글로벌육성축제로의전환을위해새롭게준비한「어메이징대형떡세계국기만들기」,「글로벌캐릭터퍼포먼스」등은흥미로움과볼거리를제공하여큰이슈가되었다.또한,김제지평선축제를상징하는대표프로그램인「풍년기원입석줄다리기」와「벽골제전설쌍룡놀이」,「벽골제쌍룡횃불퍼레이드」는알찬구성으로한껏업그레이드되어관광객들과함께하는대동한마당을연출하였으며,전통농경문화를축제프로그램으로재구성한「모락모락!아궁이쌀밥짓기체험」,「도롱이워터터널」,「대동연날리기」,「벼베기농촌체험」,「지평선농촌풍경그리기대회」,「황금들녘추억여행」,「지평선목장나들이」등도축제를통한향수와배움의장으로활용되었다는호평이이어졌다. 김제지평선축제는향후지속가능한축제로의전환을위해농촌마을체험과숙박이어우러진「농촌에서의하루」,「지평선팜스테이」,「금산사템플스테이」와함께다양한체험위주의「지평선징게쟁이빌리지」와「생태놀이체험장」이축제기간내내상시운영되었다.또한,지평선축제의주무대인벽골제가수리시설임에착안하여2014년부터마련한수상마당의프로그램강화와주․야간상시적운영을위한야간경관조명이확대운영되었다. 다양한볼거리제공과관광객만족도제고를위해공간별주제에부합하는효율적·효과적인디스플레이연출과야간체류형프로그램이수시운영되었다.구정문에는대형꽃탑,축제장에는대형윈드배너,지구본에어바이블조형물들이설치되어관광객의눈을즐겁게하고포토존의역할을톡톡히했으며,「김제벽골제야(夜)한밤에」이라는주제로야경(夜景),야설(夜設),야화(夜花),야로(夜路)의4가지볼거리를마련하여주야를가리지않고축제장의열기를뜨겁게달구었다. 금년에는축제장을찾은관광객들에게예년과달라진편의시설확충등축제인프라개선이눈에띄었다. 대중교통이용유도를통한권역별셔틀버스와주차시설이확대운영되고,외국인전용수도권셔틀버스운행으로수도권내・외국인관광객들의축제장방문을용이하게하였다. 또한,휠체어․유모차전용부스,이동식화장실,통역요원의확대운영과벽골제전지역무료wifi설치등스마트한관광기반구축하였고,그늘가림막및쉼터확대와미아방지를위한명찰등세심한부분까지도신경써대표축제다운모습을보여주었다. 이건식김제시장은“5년연속대한민국대표축제인제19회김제지평선축제가성공적인마무리가될수있도록한마음한뜻으로동참해주신10만김제시민과축제장을방문해주신관광객여러분께진심으로감사드리며,이제는새계인이함께하는글로벌축제자리매김을위해많은노력이필요할것이다.”고소회를밝혔다.